사진=텐아시아 DB
사진=텐아시아 DB


오마이걸 지호가 타박상으로 금주 활동을 중단한다.

오마이걸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13일 공식 팬카페를 통해 "금일 '엠카운트다운' 출연 예정인 오마이걸 지호가 전날 오전 스케줄 준비 중 계단에서 발을 헛디뎌 병원 이동 후 진료 및 처치를 받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오늘 '엠카운트다운' 무대에는 함께 오를 예정이나, 경미한 타박상으로 인한 근육통으로 무리가 있는 동작의 경우 자제하여 안무를 소화하는 점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지호는 금주 스케줄을 중단하고 휴식을 취할 예정"이라며 "따라서 이번 주 스케줄은 지호를 제외한 6명의 멤버들만 참여함을 알려드린다"고 말했다.

끝으로 "당사는 향후에도 아티스트의 빠른 회복과 건강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며 "앞으로도 오마이걸에 대한 변함없는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지호가 속한 오마이걸은 지난 10일 미니 8집 'Dear OHMYGIRL' 발매 후 활동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