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영, SNS 계정 개설
팬들과 활발한 소통 예고
/사진=박보영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박보영 공식 인스타그램


배우 박보영이 본격적인 SNS 활동을 시작했다.

박보영은 26일 자신의 SNS 계정에 "안녕 인스타그램"이라는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보영은 아름다운 풍경을 뒤로 한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코트에 두 손을 집어넣고 해맑은 미소를 지었다. 박보영의 사랑스러운 매력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들어 눈길을 끌었다.
/사진=박보영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박보영 공식 인스타그램
그동안 별다른 SNS 활동을 하지 않았던 박보영인 만큼 SNS 개설은 팬들에게 무척 반가운 소식이다. 그는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와 함께 운영하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팬들과 원활한 소통을 예고했다.

한편 박보영은 내달 10일 처음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에서 평범한 삶에 끼어든 뜻밖의 운명에 자신의 목숨과 사랑을 걸기로 한 탁동경 역을 맡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