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이서, 분위기 미녀
"지니와 헤이리 마을"
마스크도 못 가리는 미모
류이서 / 사진 = 류이서 인스타그램
류이서 / 사진 = 류이서 인스타그램


류이서 / 사진 = 류이서 인스타그램
류이서 / 사진 = 류이서 인스타그램
전진 아내 류이서가 배우 못지 않은 외모를 보였다.

21일 류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니가 샤브샤브 먹고 싶어해서 먹고 헤이리마을 갔어요. 가서 제 바지로 먼지 다 쓸고 왔네요 하하. 그래도 낮에 나오니 너무 좋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류이서 / 사진 = 류이서 인스타그램
류이서 / 사진 = 류이서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에는 모자를 눌러쓰고 해맑은 미소를 짓고 있는 류이서의 모습이 담겨있다. 류이서는 작은 얼굴에 마스크를 쓰고 수수한 모습을 보인다.

한편, 전진·류이서 부부는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하고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