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태민, 그룹 내 마지막 주자로 입대
"팬들에게 직접 이야기 하고 싶었다" 속내 고백
샤이니 태민이 오는 5월 31일 입대한다.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샤이니 태민이 오는 5월 31일 입대한다. /사진 =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샤이니 멤버 태민이 오는 5월 31일 입대한다고 고백했다.

지난 19일 태민은 '13년간 고마웠어요'라는 제목으로 네이버 V라이브를 진행했다.

태민은 "벌써 남은 1달 이상을 우울하게 보내고 싶지 않아요. 제가 다 얘기해놓고 이렇게 얘기하는 게 그렇지만…"이라며 말을 꺼냈다.

"입이 잘 안 떨어진다"는 그는 샤이니 데뷔 초를 떠올리며 아쉬움을 드러냈다.

태민은 "16살, 중학교 3학년 때 데뷔했다. 이 꿈을 위해 달리기 시작한 게 13살, 지금 29살이다. 16년간 열심히 해 왔고 많은 일도 있었다. 그동안 큰 사랑을 받아 고맙다"며 지난날을 회상했다.

이어 "공백기가 생기는 게 아쉽고 속상하기도 하지만 나의 1막을 돌아보는 느낌"이라고 말했다.
그룹 샤이니의 태민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샤이니의 태민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태민은 자신의 2막 또한 팬들이 함께해주기를 기대했다. 그는 "5월 둘째 주 정도에 솔로 앨범이 나올 것 같다"며 "5월 31일부터 공백기를 갖게 된다"고 입대 사실을 털어놨다.

그는 "인생의 반을, 연예인과 가수라는 타이틀로 살았다. 팬들에게 걱정하지 말라는 말을 하고 싶다"며 팬들에게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아마 내년 11월 말엔 올 것 같다. 잠시 떨어져 있는 시간 동안 많은 생각을 하고 성숙해질 것이라는 생각도 있다. 너무 오래 활동해 시원섭섭한 기분"이라고 했다.

태민은 입대에 대해 "내 입으로 먼저 이야기해 주고 싶었다"면서 "슬픈 일이 아닌데 슬프게 느껴지지? 지난날을 돌이켜보게 된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2008년 샤이니로 데뷔한 태민은 그룹 활동뿐만 아니라 솔로 아티스트로서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2019년엔 SM엔터테인먼트의 새로운 프로젝트 슈퍼엠의 멤버로 국내외에서 활발히 활동했다.

태민은 입대 전 오는 5월 2일 온라인 전용 유료 콘서트 비욘드 라이브(Beyond LIVE)를 통해 솔로 콘서트를 개최한다.

샤이니 태민을 제외한 나머지 멤버 온유, 키, 민호는 모두 전역 했다. 태민은 그룹 내에서 마지막으로 군 생활을 하게 된다.


김예랑 텐아시아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