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규회, 에이스팩토리와 전속계약
소속사 측 "아낌없는 지원에 나설 것"
배우 이규회. /사진제공=JTBC 스튜디오
배우 이규회. /사진제공=JTBC 스튜디오


배우 이규회가 데뷔 후 첫 소속사를 찾았다.

13일 이규회와 전속계약 체결을 알린 에이스팩토리는 "수년간 연극배우로 활동하며 탄탄한 연기 내공을 입증한 이규회와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 브라운관 데뷔부터 대중들의 많은 관심을 받은 만큼 앞으로도 더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을 펼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에 나설 것"이라고 전했다.

이규회는 1989년 연극 '맥베드'으로 데뷔해 '선착장에서', '너무 놀라지 마라', '아리랑', '청춘예찬', '그 집 빌라에서 우리는' 등 다수의 연극 무대에 오르며 실력파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최근에는 JTBC 드라마 '괴물'에서 이중성을 지닌 연쇄살인범 강진묵 역을 맡아 브라운관에 데뷔했다.

특히 자신감 없고 순박한 모습의 가면이 벗겨지고 강진묵이 연쇄살인범으로 밝혀지는 장면은 드라마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는 기염을 토하기도 했다. 이렇듯 이규회의 밀도 높은 연기가 호평을 끌어냈으며, 내면의 무한한 에너지를 입증했다.

브라운관 데뷔를 성공적으로 마친 이규회는 에이스팩토리와 함께 손을 잡고 활동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한편 에이스팩토리에는 이준혁, 유재명, 이유영, 윤세아, 장승조, 이규형, 문정희, 염혜란, 이주영 등 다수의 배우가 소속돼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