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아, 두 아이 부모 된다
SNS 통해 임신 소식 전해
"건강하게 낳겠다정아, 두 아이 부모 된다
SNS 통해 임신 소식 전해
"건강한 아이 낳겠다"
/사진=정아 인스타그램
/사진=정아 인스타그램


그룹 애프터그룹 출신 가수 정아가 둘째를 임신했다.

정아는 2일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직접 임신 소식을 전했다. 그는 "저희 집에 두 번째 천사가 찾아왔다. 두 번째 아이인데도 또 새롭고 떨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금 입덧 중이라 좀 힘들지만 잘 이겨내서 건강한 아이 낳겠다. 아직 우리 아이 태명 없는데 예쁜 태명 지어달라"고 알렸다.
/사진=정아 인스타그램
/사진=정아 인스타그램
이와 함께 둘째의 초음파 사진과 남편 정창영과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현재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의 축하 물결이 쏟아지고 있다.

한편 정아는 2018년 4월 농구선수 정창영과 결혼했으며, 다음 해 10월 득남했다. 다음은 정아 인스타그램 전문이다.인친님들
저희집에 두번째 천사가 찾아왔어요

두번째 아이인데도
또 새롭고 떨리고 그러네요
지금 입덧중이라 좀 힘들지만
잘 이겨내서 건강한 아이낳을께요^^

아직우리아이 태명이 없는데
예쁜태명 같이 지어주세요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