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정호, 고현정·조인성·이성재 소속사와 전속계약 체결
배우 유정호 / 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
배우 유정호 / 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


배우 유정호가 아이오케이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9일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유정호는 다양한 장르와 캐릭터를 소화할 수 있는 연기 스펙트럼을 가진 배우다.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유정호가 새로운 도약을 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유정호는 2006년 연극 '오이디푸스 더 맨'을 통해 데뷔했다. 이후 '갈매기', '강풀의 순정만화', '그자식 사랑했네', '수상한 흥신소', '내 이름은 김삼순', '극적인 하룻밤' 등의 연극 작품에 꾸준히 참여하며 연기 내공을 쌓아왔다.

또한 유정호는 연극 무대를 넘어 스크린, 브라운관을 오가며 수많은 작품에서 활약을 펼쳐왔다. 2011년 영화 '모비딕', '국제시장', '암살'을 비롯해 '아수라', '프리즌', '1987', '깡패들', '남산의 부장들' 등에서 다채로운 변신을 꾀하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했다.

드라마 '빅이슈', '왓쳐' 등 안방극장에서도 존재감 넘치는 캐릭터로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지난해 2월 종영한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는 주인공 사이에서 사랑의 오작교 역할을 한 국정원 김과장 역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지난달 14일 종영한 tvN '철인왕후'에서는 부패와 불의에 맞서는 민란의 우두머리인 담향 아버지 역을 우직하게 소화하며 존재감을 과시하기도 했다.

아이오케이컴퍼니에는 고현정, 조인성, 이성재, 장혜진 등이 소속돼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