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속사 "전속계약 NO"
제보자 "이제라도 밝히길"
사전 계약 논란 '팽팽'
사진=유튜브 연예뒤통령이진호 캡처
사진=유튜브 연예뒤통령이진호 캡처


소속사 장군엔터테인먼트(이하 장군엔터)가 TV조선 '미스트롯2' 진(眞)을 거머쥔 양지은에 대해 "소속 가수가 아니라"라고 밝혔다.

장군엔터는 6일 공식 입장문을 내고 양지은이 소속 아티스트라는 의혹에 대해 반박했다.

소속사는 "양지은은 장군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되어있지 않다"고 강조했다.

지난 5일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는 '미스트롯2 진 양지은 김성주와 같은 소속사였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에서 유튜버 이진호는 "결승전 무대를 앞두고 충격적인 제보를 받았다"며 "미스트롯 참가자 중 한 명이 시청자를 기만했다는 내용이기 때문에 굉장히 민감한 사안"이라고 말했다.

이어 "양지은씨가 소속사 없이 힘들게 올라온 척을 하고 있다. 양지은씨가 실력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소속사 가수라는 점을 이제라도 밝혔으면 한다"는 제보 내용을 공개했다.

이진호는 "양지은 씨는 방송 내내 소속사가 없다고 밝혀왔다"며 "'소속사도, 빽도 없는 애 엄마가 불쌍하다'는 동정표와 함께 아픈 아버지를 위한 사부곡, 특히 진달래씨 하차 이후 극적으로 합류했다는 점이 어필되며 폭발적인 지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양지은은 지난해 4월 방송된 MBC '오 나의 파트너' 이후 지금의 소속사와 계약을 맺었다"며 "이 소속사는 양지은의 추가 합격 당시 비행기 티켓과 호텔, 여자 매니저 등을 붙여줬다"고 주장했다. 이 유튜버는 또 양지은이 '미스트롯2' MC인 김성주의 소속사라는 점을 언급하며 "이 사실을 사전에 알았다면 대중의 선택이 어떻게 달라졌을까"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양지은은 지난 4일 방송된 '미스트롯2'에서 영예의 진에 올랐다.

다음은 장군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장군엔터테인먼트입니다.

양지은 관련 기사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양지은은 장군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되어있지 않음을 알려드리오니 더 이상의 억측이나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