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사진=써브라임 제공)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사진=써브라임 제공)


배우 송유정이 26세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났다.

25일 송유정 소속사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는 "배우 송유정이 지난 23일 사망했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1994년생인 송유정은 화장품 브랜드 모델로 발탁돼 연예계에 데뷔했다. 2013년 MBC 드라마 '황금무지개'로 연기 활동을 시작한 그는 MBC '소원을 말해봐', KBS2 '학교 2017', 웹드라마 '나의 이름에게' 등에 출연했다. 이어 송유정은 지난 2019년 소속사 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와 전속계약을 맺고 활동 영역을 넓혀가고 있었으나 갑작스레 비보가 전해져 안타까움을 더한다.

송유정의 빈소는 서울의료원 강남분원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5일 오후에 엄수된다.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다.

다음은 고(故) 송유정의 생전 활동 모습이다.
드라마 황금무지개로 데뷔하던날 (2013년)
드라마 황금무지개로 데뷔하던날 (2013년)
물 맞은날 (2017년 07월) 사진=SNS
물 맞은날 (2017년 07월) 사진=SNS
프랑스 여행중 (2019년 02월) 사진=SNS
프랑스 여행중 (2019년 02월) 사진=SNS
귀엽죠 (2019년 04월)사진=SNS
귀엽죠 (2019년 04월)사진=SNS
새로운 프로필(2019년 05월) 사진=SNS
새로운 프로필(2019년 05월) 사진=SNS
임나영과 함께 장애인 공간복지 캠페인 재능기부(2020년 08월)
임나영과 함께 장애인 공간복지 캠페인 재능기부(2020년 08월)
아빠&엄마 다 닮았어요(2020년 12월)사진=SNS
아빠&엄마 다 닮았어요(2020년 12월)사진=SNS
투명한 피부 (2020년 10월) 사진=SNS
투명한 피부 (2020년 10월) 사진=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