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팬서트 연기 /사진=카카오M
수지 팬서트 연기 /사진=카카오M


배우 수지의 10주년 기념 언택트 팬서트가 내년으로 연기됐다.

수지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은 19일 공식입장을 통해 "오는 23일 카카오TV로 생중계 예정이었던 수지 데뷔 10주년 기념 언택트 팬서트 ‘Suzy: A Tempo’를 내년 1월 23일로 연기하게 됐다"고 밝혔다.

최근 수도권 중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코로나19) 재확산 및 나날이 확진자 수가 점차 증가되고 있는 상황에 ‘Suzy: A Tempo’팀은 더욱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필요하다고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는 "아티스트와 스태프의 안전을 위해 팬서트를 연기하기로 결정했고, 정부의 방역 수칙을 준수하기로 했다"면서 "더욱 멋진 무대로 보답 드릴 수 있도록 남은 기간 준비에 만전을 기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수지는 팬서트를 통해 노래는 물론 퍼포먼스, 10주년 토크 등 데뷔 후 10년의 시간을 총 망라한 아티스트 수지로서의 다채로운 색깔을 보여주기 위해 설레는 마음으로 총력을 다하고 있다. 특히 이번 팬서트에서는 수지가 직접 작곡, 작사한 신곡을 처음 선보일 예정이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