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프릴 이나은 / 사진 = 텐아시아DB
에이프릴 이나은 / 사진 = 텐아시아DB


걸그룹 에이프릴 이나은이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1일 소속사 DSP미디어가 밝혔다.

DSP미디어는 "당사는 최근 한 음악방송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과 관련, 지난 11월 30일 에이프릴 이나은을 비롯해 음악방송에 동행한 스태프들의 검사를 진행했다"며 "1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음을 알려드린다"고 전했다.

SBS '인기가요' MC인 이나은은 해당 프로그램 출연자 그룹 업텐션 비토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DSP미디어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DSP미디어입니다.

당사는 최근 한 음악방송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과 관련, 지난 11월 30일 에이프릴 이나은양을 비롯해 음악방송에 동행한 스태프들의 검사를 진행했습니다. 그리고 12월 1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음을 알려드립니다.

이나은양을 비롯한 스태프 모두 의심 증상이 없었지만,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선제적 대응차원에서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를 했습니다.

끝으로, 걱정해주신 팬들을 비롯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불철주야 헌신하고 계신 의료진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