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결별 후 첫 행보… K팝 팬덤 플랫폼 유니버스 합류


가수 강다니엘이 K팝 팬덤 플랫폼 유니버스(UNIVERSE)와 함께한다.

15일 엔씨소프트와 클렙은 "강다니엘이 유니버스에 합류한다"고 밝혔다. 강다니엘은 유니버스와 다양한 콘텐츠를 함께 하며 전 세계 팬들과의 실시간 소통에 나선다.

유니버스는 모바일을 통해 언제든 다양한 온·오프라인 팬덤(Fandom) 활동을 즐길 수 있는 신개념 K팝 엔터테인먼트 플랫폼이다. 그동안의 K팝 플랫폼과는 차별화된 기능 및 콘텐츠가 제공되며 온·오프라인에서의 모든 팬덤 활동이 기록과 보상으로 제공되는 등 글로벌 팬덤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유니버스는 온· 오프라인에서의 다양한 팬덤 활동을 인증하고 기록을 남길 수 있는 콜렉션(Collection)과 좋아하는 아티스트의 캐릭터를 직접 꾸미고 뮤직비디오도 제작할 수 있는 스튜디오(Studio) 기능을 공개해 글로벌 K팝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유니버스의 새로운 아티스트로 공개된 강다니엘은 2017년 등장과 동시에 '국민 아이돌'로 급부상했다. 솔로 아티스트로 거듭난 이후에는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뜨거운 인기를 얻으며 글로벌 대세로 자리매김했다.

강다니엘은 유니버스와 이전과는 또 다른 색다른 팔색조 매력을 자랑할 것으로 예고됐다.

강다니엘이 참여하는 유니버스는 지난 12일 공식 사이트를 통해 사전 예약 진행을 알렸으며 내년 초 글로벌 시장에 동시 출시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