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코스피 상장 첫날인 15일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 1층 로비에서 빅히트의 상장 기념식이 열렸다.
사진=2020.10.15 사진공동취재단
사진=2020.10.15 사진공동취재단


박태진 제이피모간 서울지점 대표이사(왼쪽부터), 박지원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HQ CEO, 윤석준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Global CEO, 방시혁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의장, 정지원 한국거래소 이사장, 임재준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장,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이사, 라성채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본부장보가 참석했다.

이날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방시혁 대표는 '모두 상생할 수 있도록 성장시키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서예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