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책방' 열아홉 번째 책방지기는 채수빈
12일 '달에서 온 뿡야' 공개

배우 채수빈이 텐아시아와 네이버 오디오클립이 함께하는 '스타책방'을 통해 재능기부를 펼쳤다.

12일 스타책방에서는 채수빈이 읽은 그레이트북스 동화 '달에서 온 뿡야'가 공개됐다.

'스타책방'은 동화책을 접하기 어려운 독서취약계층 아이들을 위해 스타들이 직접 고른 동화를 릴레이 재능기부로 읽어주는 오디오클립 채널이다. 재미있는 동화도 듣고, 따뜻해진 마음을 더 많은 아이들과 나눌 수 있는 희망 프로젝트다.

채수빈은 "이런 좋은 프로젝트에 참여해서 너무 기쁘다"며 "오랜만에 동화책을 접했는데 순수하고 귀여운 이야기가 많이 담겨있어서 새로웠다"고 밝혔다.
'스타책방'에 참여한 배우 채수빈./ 사진=이승현 기자
'스타책방'에 참여한 배우 채수빈./ 사진=이승현 기자


이어 채수빈은 "뿡야는 달에 사는 반짝반짝 빛나는 아이다. 너무나 귀여워서 아이들이 좋아할 것 같다"며 웃었다.

안방 로맨스 드라마에서 러블리한 모습으로 인기를 끈 채수빈은 이번 '스타책방'에서도 편안하고 사랑스러운 음성으로 동화책을 들려줬다.

채수빈은 "많은 아이들이 '스타책방'을 통해 다양한 동화를 접하고 풍부한 상상력과 행복한 꿈을 키워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스타책방을 통해 독서취약계층 아이들에게 동화를 들려준 배우 채수빈./ 사진=이승현 기자
스타책방을 통해 독서취약계층 아이들에게 동화를 들려준 배우 채수빈./ 사진=이승현 기자
'스타책방'은 한 명의 스타가 동화책 2권을 읽어주는 형식으로 진행되며 오디오클립은 매주 월, 목요일에 공개된다. 오디오클립 재생수가 1만 회를 넘으면 해피빈에서 스타의 이름으로 100만 원씩 매칭 기부되며 구독자가 10만을 돌파하면 추가로 1000만 원이 기부된다. 채수빈의 '스타책방' 2편인 '뿡야와 흔들흔들 나무집'은 오는 15일 공개된다.

채수빈은 지난 4월 tvN 드라마 '반의반' 종영 이후 영화 '해적: 도깨비 깃발'에 캐스팅 됐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