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만석, SNS에 글 남겨
"촬영 지장 초래, 송구하다"
21일 검사 결과 나온다
오만석 / 사진 = 텐아시아DB
오만석 / 사진 = 텐아시아DB


배우 오만석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가운데, 직접 SNS에 글을 남겼다.

20일 오만석은 자신의 트위터에 "코로나19 관련 기사 보고 놀라신 분들 많으시죠.. 심려와 걱정을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게다가 촬영까지 지장을 초래하여 제작진과 스태프 분들께도 송구합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오만석은 "현재 발열이나 기타 증상은 전혀 없고 혹시 몰라서 신속하게 검사받으러 왔습니다. 내일 아침 결과가 나오는대로 바로 알려드리겠습니다"라며 현 상황에 대해 밝혔다.

한편, 이날 오만석은 JTBC 건물에서 '장르만 코미디' 녹화를 준비했다. 그의 분장을 맡았던 분장사가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밀접 접촉을 한 오만석 또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