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잇엔터 "큰 날개 펼칠 수 있게 지원"
지숙 "소중한 인연 이어갈 수 있어 기쁘다"
지숙./ 사진제공=스타잇엔터테인먼트
지숙./ 사진제공=스타잇엔터테인먼트


지숙이 현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20일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는 "지숙과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숙은 2017년 스타잇엔터테인먼트와 인연을 맺은 이후 현재까지 공고한 파트너십을 지속해왔다. 이번 재계약을 통해 아티스트와 회사간의 두터운 신의와 끈끈한 유대감을 재차 확인했다.

2009년 레인보우 미니앨범 '가십 걸'(Gossip Girl)로 데뷔한 지숙은 음반 활동 외에도 예능, 드라마, 영화, 광고, 라디오, MC, OST 앨범 참여 등 다양한 분야에서 각양각색 매력을 뽐내며 꾸준히 활동 영역을 넓혀왔다.

특히 요리, 메이크업, 게임 등 다양한 취미와 재능을 가진 지숙은 JTBC '차이나는 클래스-질문 있습니다', MBC '리얼연애 부러우면 지는거다', FashionN '팔로우미 리뷰ON' 등 다수의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만능 엔터테이너로서 면모를 드러냈으며, 다방면의 끼와 재능으로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 앞으로 선보일 활동에도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스타잇엔터테인먼트 김다령 대표는 "지숙과 소중한 인연을 계속 이어갈 수 있게 되어 기쁘다. 그간 쌓아온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다재다능한 능력을 가진 지숙이 더욱 큰 날개를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다. 앞으로 많은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지숙도 "두터운 신뢰를 바탕으로 현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결정하게 됐다"며 "소중한 인연을 계속 이어갈 수 있게 돼 너무 기쁘다. 앞으로 꾸준한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 계속 예쁘게 지켜봐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지숙이 전속계약을 맺은 스타잇엔터테인먼트에는 방송인 이상민, 허재, 세븐, 나르샤, 이지애, 공서영, 신아영, 김효진, 김준희, 서유리, 황보미, 배우 안내상, 우현, 홍여진, 이얼, 김광식, 조련, 신이, 신승환, 황태광, 한수연, 백승희, 이인혜, 황동주, 손상경, 황바울, 김은영, 박신우, 권영민, 홍준기, 한소은, 남영주, 작곡가 김건우, 스타일리스트 김우리, 댄스스포츠 선수 박지우, 셰프 서현명 등이 소속돼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