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 임영웅과 다정한 투샷
"여전히 예의 바르고 의리 있어"
/사진=신성 인스타그램
/사진=신성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신성이 트로트 가수 임영웅과 여전한 친분을 자랑했다.

신성은 지난 19일 자신의 SNS 계정에 "뉴스타와 임히어로의 만남! 여전히 예의 바르고 의리가 있는 영웅이~오랜만에 한컷!"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성은 임영웅과 얼굴을 맞댄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훈훈한 비주얼을 뽐내며 다정한 케미를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신성과 임영웅은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 출연하며 폭발적인 가창력을 드러내는 등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신성은 KBS1 ‘6시 내고향’의 ‘네박자’ 시즌2 코너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