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놈이 그놈이다' 배우 서성종, 코로나19 양성
'그놈이 그놈이다' 측 "촬영 중단, 역학조사 중"
서성종 출연 연극 '짬뽕', 공연 중단
'그놈이 그놈이다' 포스터 / 사진제공=KBS
'그놈이 그놈이다' 포스터 / 사진제공=KBS


KBS2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에 단역 출연한 배우 서성종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방송계에 긴장감이 치솟았다. 드라마 촬영은 중단된 상태다.

'그놈이 그놈이다' 측 관계자는 19일 텐아시아에 "서성종이 오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촬영 동선이 겹쳤던 사람들은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를 하고 있으며 드라마 촬영은 취소된 상태"라고 밝혔다. 서성종은 지난 14일 이 드라마 촬영에 참여했으며, 지난 16일 코로나19 의심 증상을 보여 18일 검사를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질병관리본부는 현재 역학조사 중이며, 검사를 받은 제작진 및 배우들은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이다. 주연 배우인 황정음, 윤현, 조우리 등이 서성종과 직접적인 접촉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배우 황정음은 이번 드라마 종영 후 대면 인터뷰를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서면 인터뷰로 대체하기로 했다.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오는 24~25일 이틀 동안 진행 예정이었던 황정음 '그놈이 그놈이다' 종영 인터뷰가 취소됐다"며 "종영 후 기자님들께 감사 인사를 드리며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자 했으나, 현재 코로나19의 지속적인 확산으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그놈이 그놈이다'는 다음 주 종영이 예정돼 있던 상황. 이에 대해 관계자는 "질본의 지시와 지침을 따르는 게 우선"이라며 "남은 촬영과 방송에 대해서는 추후 정리되는대로 입장을 밝히겠다"고 전했다.
연극 '짬뽕'이 공연을 취소했다. / 사진=극단 산 인스타그램
연극 '짬뽕'이 공연을 취소했다. / 사진=극단 산 인스타그램
서성종이 출연할 예정이던 연극 '짬뽕'도 공연이 취소됐다. 극단 산은 19일 SNS를 통해 "금일부터 공연을 진행하려 했으나, 출연진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으로써 부득이하게 공연중단 및 취소를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예매하신 티켓은 100%환불 예정"이라며 "공연에 기대하시고 예매하신 분들께 아쉬움과 불편을 끼쳐드려 깊은 사과의 말씀 드린다"고 전했다. 서성종은 이 연극에서 스님 역할을 맡았다.

작품에 출연 중인 배우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방송계 및 공연계는 비상이 걸렸다. 추가 확진자가 나올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어 우려가 더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