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빈-한소희./ 사진제공=(주)피알원
김우빈-한소희./ 사진제공=(주)피알원


배우 김우빈과 한소희가 아웃도어 브랜드 아이더의 새로운 전속모델로 동반 발탁됐다.

오랜 공백기를 깨고 복귀를 알린 김우빈과 차세대 광고퀸으로 부상중인 한소희가 만나 다이나믹하고 트렌디한 브랜드의 스타일을 어떤 매력으로 재해석할지 많은 팬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관계자에 따르면 역동적이면서도 독보적인 분위기를 지닌 김우빈과 당당하고 세련된 매력의 한소희의 이미지가 새로운 브랜드 방향성과 잘 부합해 새 모델로 기용하게 되었다.

최근 진행된 화보 촬영 현장에서 김우빈은 모델 출신다운 프로페셔널한 면모로 감탄을 자아냈고, 한소희는 스포티함과 세련됨을 넘나드는 팔색조 매력을 선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아이더 관계자는 "강렬함 속 세련된 매력을 지닌 김우빈과 한소희가 역동적인 브랜드로 변화를 도모하는 아이더와 함께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7월 말부터 공개될 아이더 2020 F/W 화보를 통해 이전에는 보지 못했던 두 사람의 매력과 브랜드의 스타일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