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민아. 악플러 피해 호소
"원래 상처 안 받는 성격인데"
"요즘은 나도 너무 힘들어"
배우 권민아/ 사진=텐아시아DB
배우 권민아/ 사진=텐아시아DB


배우 권민아가 자신이 받은 악성 댓글(악플)을 공개하며 고통을 호소했다.

권민아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원래 악플이고 뭐고 상처 안 받는 성격인데 요즘은 나도 너무 힘드니까 이러지맙시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악플러가 권민아에게 보낸 인스타그램 다이렉트메시지(DM)의 내용이 담겼다. 이에 따르면 악플러는 다짜고짜 권민아에게 "관종"이라며 욕설을 퍼부었고, 권민아는 "신고하겠다", "이러는 이유가 무엇이냐"고 되물었다. 그럼에도 악플러는 권민아를 향해 욕설을 멈추지 않았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우리가 항상 곁에 있겠다" "응원하는 사람이 훨씬 많다" "좋은 것만 보길 바란다"등 권민아를 향한 걱정과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2012년 걸그룹 AOA 멤버로 데뷔한 권민아는 지난해 5월 팀에서 탈퇴한 뒤 연기자로 전향했다. 그는 드라마 '병원선', '추리의 여왕 시즌 2' 등에 출연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