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임영웅
강다니엘 임영웅


가수 강다니엘이 '스승의 날' 우리 반 선생님이었으면 하는 스타 1위에 올랐다. 2위는 '미스터트롯' 진(眞) 임영웅이다.

초·중·고등 인터넷 수학교육업체 세븐에듀예 다르면 15일 '스승의 날' 우리반 선생님이었으면 하는 스타 1위는 강다니엘(1만 3275명, 49.1%)이다.

강다니엘에 이어 임영웅(1만 35명, 37.1%)이 2위를 차지했으며 가수 겸 배우인 이승기(1999명, 7.4%), 배우 박보검(1267명, 4.7%)이 각각 3, 4위를 차지했다.

5월 15일 스승의 날은 스승에 대한 존경심을 되새기기 위해 정한 날로써 선생님들께 감사함을 전하는 날이다.

이번 투표는 세븐에듀가 지난 4월 14일부터 5월 11일까지 2만 7013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진행한 결과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