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현대 월드와이드 공식 트위터
/사진=현대 월드와이드 공식 트위터


그룹 방탄소년단의 뷔가 빛나는 비주얼을 자랑했다.

현대 월드와이드는 21일 공식 SNS 계정에 "Dark Selfie Challenge(다크 셀피 챌린지)"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뷔는 거울 셀카를 찍고 있다. 그는 어둠 속에서 휴대폰 플래시만을 켠 채 독보적인 아우라를 발산했다.

또한 뷔는 뚜렷한 이목구비와 날렵한 옆태를 뽐내며 남다른 존재감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이는 오는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진행된 캠페인의 일환이다.

게시물을 본 팬들은 "어둠 속에서도 빛나는 뷔의 이목구비" "조명이 필요 없네. 태형이 얼굴이 빛나서…" "어둠에 지지 않는 김태형. 최고다" "어두운데도 뷔 얼굴의 입체감 무엇?" 등 폭발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뷔가 속한 방탄소년단은 SNS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캠페인 '사회적 거리두기'를 독려하기 위해 '집콕 챌린지'를 앞장서는 등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