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배우 고소영이 오랜만에 근황을 전했다.

고소영은 지난 19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속 고소영은 소파에 앉아 아이들의 동화책을 읽고 있다. 이어 잡채를 손수 만드는 모습도 담겼다.

이를 본 배우 이정현은 "언니 저도 만들어주세요"라고 댓글을 달았고, 이에 고소영은 "우리집에 와서 먹어라"고 답했다.
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네티즌들은 "고소영씨도 저희와 비슷한 아주머니의 삶이네요" "너무 예뻐요" "사진 자주 올려주세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1992년 KBS 드라마 '내일은 사랑'으로 데뷔한 고소영은 이래 30년 가까이 톱스타로 사랑받아왔다. 동료 연기자 장동건과 결혼해 슬하에 남매를 뒀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