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노윤호, 뚜껑 달린 마스크 디자인 특허 출원
착용한 채로 물 마실 수 있는 마스크 개발

특허권 가진 아이돌 유노윤호
캡슐 장착 가능한 이중컵 특허내기도
 그룹 동방신기의 유노윤호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동방신기의 유노윤호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동방신기의 멤버 유노윤호가 마스크 디자인 특허를 냈다.

26일 특허청에 따르면 유노윤호는 마스크 중앙부에 여닫이 덮개를 달아 제품을 착용한 상태에서도 음료 섭취와 대화가 수월한 마스크를 개발했다.
유노윤호가 개발한 마스크 디자인 소개 페이지 / 사진=특허청 인스타그램
유노윤호가 개발한 마스크 디자인 소개 페이지 / 사진=특허청 인스타그램
특허청은 공식 인스타그램에 "특허권을 가진 아이돌은? 심지어 이번에 디자인권까지 가지게 된 아이돌은? 가장 해로운 벌레는 '대충'이라는 명언을 남긴 아이돌은? 네 맞습니다! 열정 만수르 유노윤호"라는 글과 함게 유노윤호가 특허 출원한 마스크의 소개 페이지를 캡처해 게재했다. 또한 "마스크 쓰고 음료 마시기 힘들었는데 완전 대박 상품. 어서 상용화되면 좋겠어요"라고 덧붙였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평소 마스크를 자주 쓰는 유노윤호가 마스크를 착용한 상태에서 물을 마실 수 있는 방법을 생각해보다가 이 같은 디자인 특허를 내게 됐다.
유노윤호가 특허 출원한 마스크 / 사진=특허청 홈페이지
유노윤호가 특허 출원한 마스크 / 사진=특허청 홈페이지
최근 유노윤호는 한 패션 매거진과의 인터뷰를 통해 "조만간 특허증을 하나 더 얻을 것 같다. 디자인과 관련된 출원이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내기도 했다. 앞서 발명이 취미라고 밝혀온 유노윤호는 2017년 KBS2 예능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특허증을 공개하며 캡슐 장착이 가능한 이중컵에 대한 특허를 냈다고 인증하기도 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