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에일리 /로켓3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에일리 /로켓3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에일리가 지난 23일 방송된 tvN ‘노랫말싸미’에 출연해 관객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MC의 소개로 무대에 등장한 에일리는 자신의 곡 ‘U&I(유앤아이)’를 열창해 분위기를 압도했다.

노랫말싸미 역대 선생님 중 최연소였던 에일리는 “‘완전히’는 ‘완저니’로 발음한다”는 등의 ‘받침이 있는 발음’을 쉽게 말하는 방법을 알려주며 공감을 얻었다. 또한 에일리는 "감정표현은 말하듯이 부르는게 좋다"며 표현 방법을 강조했다.
에일리의 무대 /로켓3엔터테인먼트 제공
에일리의 무대 /로켓3엔터테인먼트 제공
앞서 슈퍼스타K 심사위원이었던 에일리는 당시 참가자였던 그렉과의 인연으로 머라이어캐리와 보이즈투맨이 함께 부른 ‘One Sweet Day(원 스윗데이)’를 현장에서 불러 감동을 안기기도 했다.

한편 에일리는 강풍기의 바람을 맞으면서도 표정과 포즈를 자유자재로 취하는 등의 모습으로 방송직후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높은 화제성을 보여줬다.

김명상 기자 terr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