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가 이외수, 뇌출혈 수술 받고 회복 중
위암 투병에 이어 뇌출혈까지
사진=이외수 인스타그램
사진=이외수 인스타그램


소설가 이외수(74)가 뇌출혈로 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이외수는 지난 22일 오후 6시경 강원 화천에서 뇌출혈로 쓰러져 한림대 춘천성심병원 응급실로 이송돼 수술을 받았다. 현재는 중환자실에서 회복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지난 20일 문화운동단체 '존버교' 창단 선포식을 열고, 다음 날 이를 SNS에 알리는 등 활동을 이어왔다.

앞서 이외수는 2014년 위암으로 투병했으며, 지난해 한 방송에서 폐기흉 수술도 받았으나 완치된 상태라고 밝히기도 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