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기준, '범죄도시' 형사 역 맡아
"깊이 반성중, 조사 성실히받겠다"
홍기준, '스토브리그' 투수 역할
배우 홍기준 / 사진 = 사람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홍기준 / 사진 = 사람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홍기준이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적발됐다.

7일 서울 송파경찰서에 따르면, 홍기준은 7일 밤 11시께 송파구 마천사거리 인근 도로에 차를 세워둔 채 자고 있었다. 음주 측정 결과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 취소 수준으로 나타난 것으로 알려졌다.

8일 홍기준의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 측은 이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다. 새벽에 귀가해 조사를 기다리고 있고 성실히 조사받겠다"라고 전했다.

홍기준은 2006년 영화 '천하장사 마돈나'(2006)로 데뷔,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특별수사: 사형수의 편지', '인천상륙작전', '프리즌' 등에 출연했다. 지난 2017년 영화 '범죄도시'에서는 박병식 형사 역할로 출연하며 주목받았다.

최근에는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최고참 투수 장진우 역할로 활약했으며, 방영 중인 SBS 드라마 '하이에나'에서 박주호 형사 역할로 출연 중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