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남태현. / 남태현 SNS
가수 남태현. / 남태현 SNS


그룹 사우스클럽의 남태현이 자신을 걱정하는 팬들을 향해 “걱정하게 해서 미안하다”고 말했다.

남태현은 지난 12일 자신의 SNS에 “며칠 동안 걱정하게 해서 미안하다. 낭떠러지 앞에서 음악과 대화하는 방법이 최선이 아님을 알았다”며 “봄이 끝나기 전 남태현과 사우스클럽의 최선의 음악으로 인사드리겠다. 조금 더 건강하게 작업하겠다”고 남겼다.

그러면서 남태현은 “숨 막히지 않게 많이 사랑하고 아껴가면서 노력하겠다. 항상 날 아껴주고 사랑해주는 사람들에게 고맙다”고 덧붙였다.

남태현은 지난 10일과 11일 자신의 SNS를 통해 그룹 위너에서 탈퇴한 심경과 음악 작업의 고충을 토로하며 눈물을 흘리는 등 불안한 모습을 보여줬다. 팬들은 그의 건강을 걱정하며 응원의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소속사는 “(음악) 창작의 스트레스가 많다. 현재는 안정을 되찾은 상태”라고 밝혔다.

◆ 아래는 남태현 SNS 심경 전문

며칠동안 걱정하게 해서 미안해요. 낭떠러지 앞에서 음악과 대화하는 방법이 최선이 아님을 알았어요.

봄이 끝나기 전 남태현과 사우스클럽의 최선의 음악으로 인사드릴게요! 그리고 조금 더 건강하게 작업할게요.

숨막히지 않게 많이 사랑하고 아껴가면서 노력할게요. 항상 날 아껴주고 사랑해주는 사람들 고마워요.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