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스탠드업’ 김응수. /사진제공=KBS2
‘스탠드업’ 김응수. /사진제공=KBS2


“묻고 더블로 가!” 이 한마디로 신드롬을 일으킨 배우 김응수가 KBS2 ‘스탠드업’에 출격한다.

오는 28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코미디 쇼 ‘스탠드업’에는 역주행의 신화를 쓰고 있는 배우 김응수를 초대한다. 그는 어디서도 들을 수 없던 영화 ‘타짜’ 속 곽철용의 인생은 물론 따끔한 응원이 담긴 이야기를 들려준다.

관객들의 폭발적인 호응과 함께 등장한 배우 김응수는 “영화 ‘타짜’가 나온 지 13년이나 지났는데”라더니 말을 잇지 못하며 놀라워했다. 녹화장 천장을 뚫을 것만 같은 객석의 호응에 김응수는 무려 CF 제안만 120개만 받았던 어마어마한 스펙을 공개, 전성기를 인정하며 관객들의 웃음을 끌어낸다.

배우 김응수는 뜨거운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일명 ‘아이언 드래곤’ 곽철용의 매력 및 인생을 분석하며 13년이나 지났음에도 역주행의 신화를 이루게 된 비결을 이야기한다.

또한 그는 스스로를 ‘꼰대 아닌 꽃대’”로 소개하며 젊은 세대를 위한 힐링의(?) 메시지를 전한다. 하지만 곧이어 “저 같은 꼰대”라고 말을 이어나가며 객석을 초토화시키는 등 젊은이들의 취향을 저격한 입담을 한껏 과시했다.

‘스탠드업’은 지상파 예능프로그램에서는 이례적인 스탠딩 코미디, 낯선 소재, 수위 높은 아이템 등으로 차별화된 시도를 했다.

신사다운 위트와 과감한 입담으로 활약을 펼칠 김응수의 ‘스탠드업’ 쇼는 오는 28일 밤 11시 만나볼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