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언니네 쌀롱’./ 사진제공=MBC
‘언니네 쌀롱’./ 사진제공=MBC


MBC 아나운서 서인이 방송인 장성규와의 과거 인연을 털어 놓는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언니네 쌀롱’ 10회에서는 방송인 오정연의 쌀롱 메이트로 출연한 서인 아나운서의 남달랐던 예능감은 물론, 쌀롱 패밀리들을 환호케 한 레전드급 일화들이 공개될 예정이다.

넓은 인맥의 소유자 서인은 과거 방송인 장성규의 스승이었음을 밝혀 쌀롱 패밀리들의 시선을 모았다. 그는 “진짜 눈에 띄는 친구가 한 명 앉아있는 거예요”라며 제자 장성규의 강렬했던 첫인상부터 연예인과 아나운서 사이 진로를 고민했던 그에게 진심 어린 조언을 해줬던 일화를 털어놔 눈길을 끈다.

서인은 일찍이 장성규의 잠재력을 알아봤던 매의 눈 못잖게, 이선균·추성훈 성대모사 등 숨겨뒀던 개인기를 뽐내며 쌀롱 패밀리들로부터 넘치는 끼를 인정받았다고. 또한 같은 S대 출신인 3대 미녀 김태희·이하늬·오정연과의 학창시절 일화까지 예고해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뿐만 아니라 그는 타고난 말솜씨로 쌀롱 패밀리들에게 기습칭찬을 하는가 하면, 명언 제조기로서 활약을 보여주는 등 타고난 언어술사의 면모로 월요일 밤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언니네 쌀롱’은 매주 월요일 11시 10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