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다비치 이해리./ 사진제공=스톤뮤직 엔터테인먼트
다비치 이해리./ 사진제공=스톤뮤직 엔터테인먼트

다비치 이해리./ 사진제공=스톤뮤직 엔터테인먼트

그룹 다비치의 이해리가 오는 29일 솔로 컴백을 확정했다.

소속사 측은 “이해리가 미니 2집을 발표하고 솔로로 컴백한다. 이해리가 솔로 앨범을 발표하는 것은 첫 솔로 앨범 ‘h’ 이후 2년 9개월 만으로 오랜 시간 심혈을 기울여 정성껏 준비했다. 이해리의 음악 정체성을 담아낸 완성도 높은 앨범이 될 것이다”라고 9일 밝혔다.

이로써 이해리는 지난해 9월 싱글 ‘나만 아픈 일’ 이후 4개월 만에 신곡을 발표하게 됐다. 피지컬 앨범으로는 2017년 4월 첫 솔로 앨범 이후 2년 9개월 만이다.

이해리는 2019년 다비치로서 감성 발라드 ‘너에게 못했던 내 마지막 말은’과 ‘나의 오랜 연인에게’로 주요 음원 차트 1위에 등극한 것은 물론 솔로곡 ‘나만 아픈 일’도 1위를 차지했다.

다비치는 지난 8일 개최된 ‘제9회 가온차트 뮤직어워즈’ 디지털 음원 부문 5월 올해의 가수상을 받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