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태건 기자]
래퍼 창모/ 사진= 텐아시아DB
래퍼 창모/ 사진= 텐아시아DB

래퍼 창모/ 사진= 텐아시아DB

래퍼 창모가 자신을 향한 음원 사재기 의혹에 반박했다.

창모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신곡 ‘METEOR(메테오)’에 대해 사재기 의혹을 주장하는 한 게시글을 캡쳐해 올리며 “니네가 좋아하는 래퍼가 1위해도 이딴 글 잘도 쓰겠다? 그냥 인정을 해”라며 “무슨 이상한 이유 구구절절 대면서 X소리 하지말고”라고 적었다.

이어 창모는 다른 게시물을 통해 “난 정말 그 단어가 나한테도 향할 줄은 상상도 못했기 때문에 그게 너무 싫다”며 “내 힘으로 여기까지 온 건데…내 얼굴 내 패션 내 모든 것 내 곡 욕해도 상관없는데 내가 추구하는 가치만큼은 흐려놓지 말라고”라며 억울함을 호소했다.

창모는 지난 11월 발표한 ‘METEOR’로 국내 주요 음원차트에서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