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KBS2 ‘2019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2019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배우 강태오, 김명수, 김재영이 ‘2019 KBS 연기대상’ 신인상 남자부문을 수상했다.

31일 밤 서울 여의도동 KBS홀에서 열린 ‘2019 KBS 연기대상’에서 강태오, 김명수, 김재영이 신인상 수상의 기쁨을 안았다.

김명수는 ‘단, 하나의 사랑’에서 강태오 ‘조선로코-로코전’에서, 김재영은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로 큰 사랑을 받았다.

강태오는 “뜻깊은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우선 ‘조선로코-녹두전’ 기회를 주신 제작사 관계자와 감독님, 작가님 너무 감사하다. 올 한 해를 ‘녹두전’ 촬영하며 시간을 보냈는데, 추운 날 더운 날 같이 한 배우들과 스태프 너무 고생하셨다”며 “이 모습을 TV로 보고 계실 부모님과 지인들 너무 감사하다. 율무를 통해 많은 배움이 있었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는 연기자가 되겠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사랑한다”고 말했다.

김재영은 “상을 받아서 떨리고 기분이 좋다. 부모님과 소속사 식구들 너무 감사하다.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감독님과 작가님, 함께 연기하고 있는 배우님들 너무 감사하다. 부족한데 큰 상 주셔서 감사하다. 드라마가 반 정도 남았는데 열심히 하라는 뜻으로 알겠다. 공감가는 구준휘로 만들겠다. 감사하다”고 밝혔다.

김명수는 “감독님과 작가님, 배우님들 감사하다. 좋은 모습 보여주는 김명수가 되겠다. ‘단, 하나의 사랑’ 시청자 분들 감사드리고 인피니트 친구들도 사랑한다”고 외쳤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