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제공=2019 KBS 가요대축제
사진제공=2019 KBS 가요대축제

사진제공=2019 KBS 가요대축제

‘2019 KBS 가요대축제’가 초호화 라인업으로 눈호강과 귀호강을 시켜줄 준비를 마쳤다.

오늘(27일) 저녁 7시 50분부터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생방송 ‘2019 KBS 가요대축제’에 올 한 해 동안 국내외 가요계에 돌풍을 일으킨 K팝 주인공들이 총출동한다.

◆ 2019년을 빛낸 K팝 스타 초호화 라인업! 눈호강+귀호강

‘2019 KBS 가요대축제’는 총 24개 팀, 150여명의 K-POP스타가 총출동한 초호화 라인업으로 2019년의 마지막을 화려하게 장식한다.

월드 스타 방탄소년단부터 송가인, 갓세븐(GOT7), 있지(ITZY), 몬스타엑스(MONSTA X), 엔시티(NCT) 127, 엔시티(NCT) DREAM,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더보이즈(THE BOYZ),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 트와이스(TWICE), 골든차일드, 뉴이스트, 레드벨벳, 마마무, 세븐틴, 아스트로, 에버글로우, 에이핑크, 엔플라잉, 여자친구, 오마이걸, 우주소녀, 청하 등 출연, 전 세대를 아우르는 환상적인 축제의 장을 예고해 연말 분위기를 후끈하게 달굴 예정이다.

세계인을 매료시킨 글로벌 아티스트부터 올 한 해 뮤직뱅크에서 1위를 휩쓴 대세 보이그룹, 걸그룹들 그리고 트로트로 전 연령층의 고른 사랑을 받고 있는 2019 대세 아이콘까지 최고의 가수들이 연말 최고의 무대를 선사한다.

여기에 자타공인 ‘불후의 MC’ 신동엽의 능수능란한 천재적인 진행과 눈부신 비주얼의 소유자 레드벨벳 아이린, 갓세븐 진영의 색다른 3MC 조합 역시 흥겨운 연말 축제의 분위기를 업그레이드시켜 줄 전망이다.

◆ 팬들의 상상은 현실이 된다! 최강의 걸그룹 탄생!? 다채로운 이벤트 무대들 기대UP

특히 ‘2019 KBS 가요대축제’에서는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들 다채로운 무대들도 예고되고 있다.

에이핑크의 오하영, 레드벨벳의 조이, 여자친구의 예린의 특별한 협업 무대도 예고됐다. 소문난 가요계 96년생 동갑내기 절친이자 걸그룹 대표주자들인 3인의 꿈 같은 조합이 과연 어떤 환상적인 하모니를 만들어 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 밖에도 시청자와 팬들의 상상을 뛰어넘는 이벤트들도 마련되어 있다고 해 비밀스러운 무대의 장막이 걷힐 오늘 밤 생방송 무대에 관심을 집중시킨다.

◆ 따뜻한 힐링과 위로를 선사할 150여명 K팝 스타들의 프로젝트 송

무엇보다 전 출연진들이 한 목소리로 노래한 프로젝트 송이 ‘2019 KBS 가요대축제’를 통해 최초로 공개된다고 해 기대감을 최고치로 끌어올린다.

국민 히트곡을 만들어 온 프로듀서 김형석이 참여한 이번 노래는 듣는 이들에게 꿈과 희망은 물론 따뜻한 위로가 되어줄 수 있는 메시지를 담은 곡으로 방탄소년단, GOT7, 레드벨벳, 트와이스 등 150여명, 24개팀의 K-POP스타들의 목소리가 고스란히 담겼다.

‘2019 KBS 가요대축제’ 측은 “방탄소년단부터 송가인, 트와이스까지 전 연령층,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무대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 연말의 확실한 행복을 선사할 ‘가요 대축제’에 많은 애정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해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2019 KBS 가요대축제’는 오늘(27일) 저녁 7시 50분부터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며 KBS 2TV를 통해 생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