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황치열. / 제공=하우엔터테인먼트
가수 황치열. / 제공=하우엔터테인먼트

가수 황치열. / 제공=하우엔터테인먼트

가수 황치열이 첫 전국 투어의 시작인 제주도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황치열은 지난 21~22일 제주 국제컨벤션센터 탐라홀에서 전국 투어 ‘본 보야지(Bon Voyage) : 시간여행자’를 열고, 210분 동안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주며 팬들과 호흡했다.

황치열은 이날 ‘부담’을 시작으로 ‘열화’ ‘왕비’의 편곡 버전을 불렀다. 이어 발라드곡 ‘그대가 내 안에 박혔다’와 ‘어찌 잊으오’로 공연의 막을 올렸다.

이후 공연은 ‘시간여행자’라는 콘셉트에 걸맞게 한 남자의 시간 여행기를 로맨틱하게 녹여냈다. 신비하고 몽환적인 느낌으로 시선을 끌었다. 또 다른 시간, 또 다른 공간을 주제로 7080으로 거슬러 올라간 황치열은 ‘어쩌다 마주친 그대’ ‘나 어떡해’ ‘어젯밤 이야기’ 등을 선곡해 공연장의 열기를 더했다.

뿐만 아니라 황치열의 일대기를 되짚어보는 특별한 시간도 마련했다.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를 비롯해 KBS2 ‘불후의 명곡’, 중국판 ‘나는 가수다’까지 황치열을 지금의 자리에 있게 만들어준 프로그램에서 부른 ‘아버지’ ‘그사람’ 고해’ 등도 열창했다. 뿐만 아니라 여장을 한 채 무대에 올라 박지윤의 ‘성인식’도 불렀다.

첫 전국 투어의 첫 시작인 제주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친 황치열은 내년 2월 8일 부산에서 공연을 이어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