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집사부일체’ 스틸컷. /사진제공=SBS
SBS ‘집사부일체’ 스틸컷. /사진제공=SBS

SBS ‘집사부일체’ 스틸컷. /사진제공=SBS

가수 겸 배우 육성재가 대방어의 맛에 감탄한다. SBS ‘집사부일체’에서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는 범상치 않은 포스를 풍기는 의문의 인물이 등장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꿈꾸는 모든 것이 이루어지는 ‘병만랜드’에 의문의 남자가 말을 타고 등장했다. MC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은 철철 넘치는 그의 포스에 연신 놀라워했다. 그는 ‘병만랜드’의 이웃으로 개그맨 김병만과 멤버들에게 스페셜 재료를 건네기 위해 방문했다. 그는 마치 미국 드라마 ‘왕좌의 게임’에 등장할 것 같은 모습과 달리 호탕하면서도 애교 있는 반전 매력으로 멤버들을 빵 터지게 했다.

김병만은 이웃이 주고 간 재료와 이상윤이 잡았던 대방어로 본격적인 먹방에 나섰다. 방어의 신선하고 황홀한 맛에 멤버들은 감탄했다. 육성재는 “다리에 힘이 풀리는 맛”이라고 표현했고, 양세형은 “마누카 꽃향기가 배어든 맛”이라며 극찬했다. 또한 육성재는 “방어, 소고기, 돼지고기 맛이 한꺼번에 나타난다”고 덧붙였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집사부일체’는 오는 22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