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중국배우 판빙빙. /사진=웨이보 캡처
중국배우 판빙빙. /사진=웨이보 캡처


중국의 유명 여배우 판빙빙이 임신설에 휩싸였다.

5일 대만 자유시보 등은 중국 언론은 전날 베이징 공항에서 판빙빙이 배가 많이 나온 모습으로 포착돼 임신설이 불거졌다고 보도했다. 웨이보에 올라온 한 영상에서 판빙빙은 편안한 차림으로 공항에서 걸어가고 있는데 배 부분만 유독 볼록하게 튀어나와 있었다.

웨이보에는 ‘판빙빙의 배’가 인기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는 등 네티즌들의 관심을 받았다. 이날 판빙빙은 영화 ‘355’의 더빙을 위해 미국 로스앤젤레스(LA)로 출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판빙빙 소속사는 4일 늦은 밤 웨이보에 “많이 먹은 것이 문제, 외국 음식은 고열량이니 열심히 일도 하면서 식사량도 조절해달라”고 글을 올렸다.

판빙빙은 지난 6월 배우 리천과 결별한 후 우톄쥔 더지기업 회장의 아이를 가졌다는 소문이 퍼졌지만 이를 부인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