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플러스 새 예능 ‘다함께 차차차’ 스틸컷. /사진제공=SBS
SBS플러스 새 예능 ‘다함께 차차차’ 스틸컷. /사진제공=SBS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이천수가 입단 테스트를 선언하며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한다. SBS플러스 새 예능 프로그램 ‘다함께 차차차’에서다.

5일 방송되는 ‘다함께 차차차’에는 개그맨 이수근이 주장을 맡고, 이천수가 감독을 한 ‘Goal미남 축구단’이 결성된다. 이에 아이돌부터 배우, 모델까지 여러 분야의 연예인들이 입단한 멤버 라인업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 감독은 현장에 모인 멤버들에 “개인 순위를 매겨 1군과 2군을 나눈 뒤, 하루 종일 차등 대우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장은 멤버들의 원성으로 가득 찼다.

본격적인 테스트가 시작되자 놀라운 몸놀림을 선보이며, 1위 자리를 단숨에 예약한 멤버가 등장했다. 이 감독은 멤버들의 플레이에 감탄했다. 그는 의외의 실력을 보인 개그맨 이진호와 가수 유승우에게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날렵한 발재간으로 상대 팀을 위협한 가수 하성운이 에이스로 급부상해 분위기는 후끈 달아올랐다.

테스트를 마친 뒤 점심을 먹기 위해 식당으로 이동한 멤버들은 뜻밖의 위기에 봉착했다. 테이블 위에 예상치 못한 물건이 놓여 있던 것. 상상치도 못한 장면에 멤버들은 “이게 무엇인가?”라며 당황해했다. 과연 ‘Goal미남 축구단’이 무사히 점심 식사를 마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다함께 차차차’는 5일 밤 10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