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주간아이돌’에 출연한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사진제공=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출연한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사진제공=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출연한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사진제공=MBC에브리원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브아걸)가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 14년 동안 팀을 유지할 수 있었던 비결을 공개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주간아이돌’에는 새 앨범 ‘RE_vive’(리바이브)로 4년 만에 컴백한 브아걸이 출연한다. 브아걸은 더블 타이틀곡 중 하나인 ‘원더우먼’을 라이브 무대로 꾸민다. 또한 14년 내공이 담긴 예능감으로 웃음을 선사한다.

최근 진행된 ‘주간아이돌’ 녹화에서 가인은 미료와 나르샤의 전화번호가 없다고 고백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에 나르샤는 “가인이 전화번호를 바꿔도 연락을 하지 않는다”며 역공해 가인을 당황시켰다. 가인은 “전화번호를 바꿔서 최근에 미료와 나르샤 언니의 번호를 저장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에 MC 광희는 “이게 14년 장수 아이돌의 비결”이라며 웃음을 유발했다.

브아걸은 주간아이돌에서 명곡 메들리를 선보이며 그때 그 시절의 향수를 불러일으켰다. 그중 제아는 ‘Sixth Sense’(식스 센스) 안무를 소화하면서도 마이크를 뚫고 나오는 성량으로 보컬 실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주간아이돌’은 매주 수요일 오후 5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