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손승연. / 제공=앰프 라이브
가수 손승연. / 제공=앰프 라이브


가수 손승연이 오늘(19일) 새 디지털 싱글 ‘아임 낫 어 워리어(I’m Not A Warrior)’를 세계 200여 개 국가에 발표했다.

‘I’m Not A Warrior’는 전쟁과도 같은 이 세상에 더불어 사는 삶과 평화를 갈망하는 희망의 메시지를 녹인 곡이다. 손승연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특징. 지난 13일 국내 음악사이트를 통해 먼저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이번엔 해외 음악 시장으로 영역을 넓혔다.

이 곡은 미국 유명 프로듀서 월터 아파나시에프(Walter Afanasieff)가 참여해 완성했다. 그는 셀린 디온의 ‘My Heart Will Go On’, 머라이어 캐리의 ‘One Sweet Day’와 ‘Hero’, 디즈니 애니메이션 ‘미녀와 야수(Beauty and the Beast)’의 OST 등 여러 곡의 작곡가 겸 프로듀서로 활동했다.

손승연은 앞서 미국 빌보드 팝 칼럼을 통해 “K팝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한국의 음악이 가진 재능과 다양함을 보여줄 수 있는 방법으로 이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현재 K팝의 아이돌 장르 외에도 다양한 장르의 한국 가수들이 활동하고 있다는 점을 보여주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손승연은 ‘I’m Not A Warrior’ 이후에도 다양한 음악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