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로꼬 인스타그램
/사진제공=로꼬 인스타그램


래퍼 로꼬가 군 복무 중 근황을 공개했다.

로꼬는 19일 자신의 SNS 계정에 “1년 남았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로꼬는 한 손으로 얼굴을 감싸쥔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짧은 머리카락에 익살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사로잡았다.

로꼬는 지난 2월 7일 충남 논산 육군훈련소에 입소했다. 그는 기초 군사 훈련을 마친 후 의무 경찰로 복무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