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수 김현중 월드투어 티저 포스터./사진제공=헤네치아
가수 김현중 월드투어 티저 포스터./사진제공=헤네치아


가수 김현중이 2019년 월드투어로 국내외 팬들을 만난다.

20일 김현중 측은 “오는 8월 일본을 시작으로 월드투어 ‘BIO-RHYTHM’(바이오 리듬)을 개최한다. 8개국 10개 도시에서 순차적으로 투어를 진행할 예정”이라는 소식과 함께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월드투어 타이틀인 ‘BIO-RHYTHM’은 김현중만의 음악적 바이오리듬과 그가 오롯이 녹아든 음악을 선사하겠다는 포부로 기획됐다. 월드투어의 첫 시작인 일본 공연은 약 1년 만에 개최되는 김현중의 단독 콘서트이기도 하다.

오는 8월 21일과 22일 양일간 일본 오사카 오릭스 극장, 9월 18일과 19일 퍼시피코 요코하마 국립대홀에서 공연을 확정한 김현중은 이후 순차적으로 투어를 진행하며 서울에서 마지막을 장식한다.

앞서 공식 인스타그램에 연습에 한창인 사진을 공개해 기대치를 높인 김현중은 월드투어를 통해 완성도 높은 공연과 음악적인 역량도 아낌없이 보여줄 계획이다.

김현중의 ‘2019 WORLD TOUR BIO-RHYTHM’(2019 월드투어 바이오 리듬)에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각 나라별로 추후 공지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