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2019 빅히트 글로벌 오디션’ 포스터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2019 빅히트 글로벌 오디션’ 포스터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2019 빅히트 글로벌 오디션’ 포스터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세계 음악 시장을 이끌어갈 글로벌 인재를 찾는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최근 회사 오디션 공식 홈페이지와 SNS 채널을 통해 ‘2019 빅히트 글로벌 오디션(2019 Big Hit Global Audition)’ 공고를 게재하며 오디션 개최 소식을 알렸다.

‘2019 빅히트 글로벌 오디션은 오는 18(이하 현지시간) 미국 뉴욕을 시작으로, 525일 캐나다 토론토, 76일 중국 베이징, 77일 상하이, 713일 대만, 727일 호주 시드니, 105일 태국 방콕, 1013일 홍콩까지 전 세계 8개 지역에서 열린다.

이번 오디션은 1999년 이후 출생한 남자에 한하여 지원 가능하며, 보컬, , 댄스, 연기, 모델 등 5개 부문으로 나누어 현장 접수로 진행된다.

자세한 사항은 빅히트 오디션 공식 홈페이지SNS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공동대표 방시혁·윤석준) 2005년 설립됐으며, 현재 이현, 방탄소년단,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소속되어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