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JTBC ‘아는형님’ 방송화면


“우린 하나야.”

그룹 마마무가 20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전학생으로 등장한 마마무는 근황을 공개하며 ‘아는형님’ 멤버들과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강호동은 “데뷔한지 몇 년 됐느냐”고 물었고, 마마무는 “6년 차”라고 답했다.

“7년 계약을 한 것 아니냐”는 서장훈의 물음에 마마무는 “계약 기간은 2년 정도 남았다”고 했다. 이수근은 “마마무는 영원히 갈 것 아니냐”고 확인했고, 화사는 “맞다. 우린 하나”라고 강조했다.

이후 화사는 솔로 음반으로 활동할 때 “다른 멤버들이 응원해주고, 큰 힘이 됐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