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기자]
홍경/사진제공=제이와이드 컴퍼니
홍경/사진제공=제이와이드 컴퍼니
홍경/사진제공=제이와이드 컴퍼니

신인 배우 홍경이 영화 ‘결백’에 캐스팅 됐다.

‘결백’은 치매에 걸려 사람을 알아보지 못하는 엄마(배종옥)가 독극물 살인사건 용의자로 지목되자, 엄마의 결백을 입증하기 위해 직접 변호를 나선 딸 정인(신혜선)이 사건의 감춰진 진실을 파헤치는 이야기를 그린다.

홍경은 극 중 배종옥의 아들이자 신혜선의 남동생 ‘정수’ 역을 맡아 스크린 첫 나들이에 나선다. 정수는 지적장애를 가진 인물로 엄마를 위해서라면 어떠한 일이든 나서서 해내는 아들이다.

드라마 ‘학교 2017’에서 학교의 소식통 원병구 역으로 데뷔한 홍경은 이후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는 사건의 중요한 열쇠를 쥔 인물로, ‘저글러스’에서는 주인공 백진희와 현실남매 케미로 눈길을 끌었다. ‘라이브(Live)’와 ‘라이프 온 마스’에서는 이전에 보여주었던 모습과는 정반대인 반항아와 정신병원에 입원한 환자를 연기하며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홍경은 영화 ‘결백’에 이어 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 죄와벌’에도 캐스팅됐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