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블랙나인 ‘Break it Down’ 커버 / 사진제공=필굿뮤직
블랙나인 ‘Break it Down’ 커버 / 사진제공=필굿뮤직


Mnet ‘쇼미더머니’를 통해 강렬한 인상을 남긴 블랙나인이 19일 오후 6시 하드코어 힙합을 담은 새 싱글 ‘Break it Down’으로 돌아온다.

이는 타이거JK의 필굿뮤직에 합류한 후 처음으로 발표하는 3곡의 미니 싱글로, 그가 삶과 음악을 대하는 자세를 진심으로 풀어낸 음악이다.

블랙나인은 이번 싱글을 통해 자신의 강점인 하드코어 힙합을 본격적으로 들려주고자 한다. 타이틀곡 ‘Break it Down’은 필굿뮤직과 굿라이프, 두 레이블의 미래가 한 곡 아래 뭉쳤다는 점에서 주목할만 하다. 블랙나인, 슈퍼비, 면도, 로스 등 4명이 만들어내는 곡으로, ‘다 깨부시고 제일 위로 올라갈 것’이라는 자신감을 드러낸 곡이다.

타이틀곡 ‘Break it down’을 포함한 싱글 3곡은 블랙나인의 강렬한 면모를 그대로 담아낸다. 자신의 음악 토양이 되어준 멘토 이그니토와 강력한 합을 그린 곡 ‘Keep It Hardcore’을 통해 하드코어 힙합을 완성했다. 칠전팔기, 그 다음에 대한 각오를 담은 ‘9th World’에선 동료 래퍼 G2가 힘을 보탰다. 이 곡은 ‘쇼미더머니6’ 2차 예선에서 블랙나인을 대중에 처음 각인시킨 곡으로, 허를 찌르는 라임과 탄탄한 발성에서 오는 자신감으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블랙나인은 “진짜 하드코어 힙합을 보여주고싶었다”면서 “국내에 없는 차별화된 소리와 가사의 매력을 느끼게 해주고싶다”고 싱글을 소개했다. 이번 싱글을 시작으로 보다 본격적으로 활동 반경을 넓힐 계획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