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배우 김사희가 tvN 새 월화 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이하 ‘어바웃타임’)에 출연한다.

‘어바웃타임’은 사람들의 수명 시계를 볼 수 있는 여자와 여자의 시간을 멈춰버릴 수 있는 남자가 만나 사랑에 빠지는 내용을 담는다.

김사희는 재벌가 며느리 김혜영을 연기한다. 고고하고 기품있는 인물이지만 내면에 다른 모습을 품고 있어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어바웃타임’은 내달 21일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