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최원명/사진=킹콩 by 스타쉽
최원명/사진=킹콩 by 스타쉽


tvN 로맨스 토크 드라마 ‘모두의 연애’ 최원명이 종영에 대한 아쉬움 마음을 전했다.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26일 네이버 TV캐스트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tvN 신개념 로맨스 토크 드라마 ‘모두의 연애’에 출연한 최원명의 마지막 촬영 현장 및 종영 소감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 최원명은 “오늘은 tvN ‘모두의 연애’ 마지막 촬영 현장에 나와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카메라를 향해 장난스럽게 브이(V)를 그리다가도 촬영이 시작되자 금세 진지한 모습으로 돌변, 연기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뿐만 아니라 최원명은 추운 날씨 속 늦은 시간까지 이어지는 촬영에도 불구하고, 꼼꼼한 모니터링은 물론 대본 체크까지 놓치지 않으며 열정적인 면모를 드러냈다.

최원명은 “아직은 촬영 중이라서 실감이 안 나긴 하는데, 끝나고 나면 아쉽고 그리울 것 같다”며 마지막 촬영에 아쉬움을 전했다.

이어 “그동안 ‘모두의 연애’를 시청해주시고, 사랑해주신 여러분께 너무 감사드리고요. 저는 앞으로 더 나은 모습, 더 좋은 모습으로 여러분께 찾아뵙겠다”고 덧붙였다.

최원명은 ‘모두의 연애’에서 여자친구인 강민아(강민아)를 옆에 두고도 첫사랑인 이시아(이시아)를 잊지 못하는 ‘최원명’ 역을 맡아 관심을 받았다.

최원명이 출연 중인 tvN ‘모두의 연애’는 오늘(26일) 오후 11시 30분에 마지막 회가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