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쇼호스트 유난희가 ‘신상터는 녀석들’에 출연한다. / 사진제공=코미디TV
쇼호스트 유난희가 ‘신상터는 녀석들’에 출연한다. / 사진제공=코미디TV


‘쇼 호스트계의 송해’ 유난희가 코미디TV ‘신상터는 녀석들’에 출연한다.

22일 방송되는 ‘신상터는 녀석들’에서는 부모님, 연인에게 선물하기 좋은 아이템을 주제로 남자팀 허경환·정진운 대 여자팀 나르샤·사유리가 뜨거운 한 판 승부를 펼친다.

이날 방송에서 서장훈은 “12월은 선물의 계절이다 특별한 팁을 주실 쇼핑 마스터를 모셨다”며 국내 1호 쇼 호스트 유난희를 소개했다.

정진운은 유난희가 본격적인 토크를 시작하기도 전에 “등장만으로도 (지갑이) 위험하다”며 긴장된 모습을 나타냈고, 나르샤도 “매니저 지갑 치워”라며 경계심을 드러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유난희는 특유의 나긋나긋한 목소리와 지식 전달로 멤버들을 홀렸고, 정진운은 “종교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난희는 허경환과 대화를 하던 중 염경환이라고 잘못 언급해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켰다. 허경환은 “이거 제 머리카락이에요”라며 해명에 나서자 서장훈은 “염경환 씨가 홈쇼핑을 많이 한다. 그래서 헷갈릴 수 있다”며 유난희의 실수를 감싸줬다는 후문이다.

쇼핑 마스터 유난희와 함께 하는 ‘신상터는 녀석들’은 22일 오후 9시 30분 코미디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