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인엑스 / 사진제공=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방송화면 캡처
인엑스 / 사진제공=tvN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방송화면 캡처


그룹 인엑스가 지난 4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이하 그거너사) 6회에 출연했다.

인엑스는 이날 방송 말미 후엔터테인먼트의 데뷔를 준비하는 신인 그룹 인엑스로 등장, 무대에 올라 퍼포먼스를 펼쳤다.

특히 실제 엠넷 음악 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 무대에 올라 1집 활동 당시 의상을 착용하고 무대에 섰다. 실제인 듯 아닌 듯 리얼한 모습으로 짧지만 존재감을 드러냈다.

멤버 상호는 “드라마 촬영은 처음이었는데 이현우, 조이 님을 비롯해 정말 다들 멋있고 대단하다고 느꼈다. 실제 첫 컴백 무대도 잘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밝혔다. 준용은 “한국에서 오랜만에 무대에서 노래와 춤을 췄는데 너무나 설?다”고 말했다.

이어 본국은 “오늘 컴백했는데 우연찮게 오늘 방영돼 더욱 감회가 남달랐다”고 전했다. 아울러 지남은 “최선을 다해서 촬영했고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서 찾아 뵐 수 있는 기회가 생겼으면 좋겠다”고 덧붙였고, 끝으로 WIN은 “많은 공부가 되었고 저희의 새 앨범도 열심히 준비했으니 실제 무대도 기대 많이 해달라”고 다부진 각오를 전했다.

앞서 인엑스 지난 4일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싱글 음반 ‘2GETHER’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며 정식 컴백을 알렸다.

인엑스는 지난해 8월 첫 번째 싱글 음반 ‘오나(Alright)’로 데뷔 이후 국내를 넘어 중국, 대만, 베트남, 일본 등에서까지 활동을 넓히며 이례적으로 높은 관심을 받아왔다.

특히 컴백에 앞서 국내 최대 규모 엔터테인먼트 기업 CJ E&M과 일본 대표 메이저 음악 제작사 빅터 엔터테인먼트가 설립한 한일 합작회사 CJ 빅터 엔터테인먼트와 파격적으로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하며 향후 행보에 더욱 기대가 모아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